울산시, ‘제4회 유(U)-스타트업 네트워킹’ 개최

기업 사례 발표, 울산 창업생태계 비전과 전략 토의
창업자문단 등 전문가, 창업기업 및 지역 유관기관 참여

박태환 승인 2021.06.18 08:43 의견 0

울산시는 6월 18일 오후 2시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 창조마루(울산대 5호관)에서 송철호 울산시장과 창업자문단 등 국내 최고의 전문가, 창업 네트워킹 그룹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4회 유(U)-스타트업 네트워킹(창업정책 간담회)’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간담회는 ‘창업도시 울산 자문단’ 발족에 이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성장하고 있는 지역 창업기업(넥스트앤코) 성공 스토리를 공유하고, 고영하 한국엔젤투자협회장으로부터 ‘세계적(글로벌) 창업 경향과 지역(로컬)창업 정책’에 대한 제언을 들은 후, 울산 창업생태계의 비전과 전략에 대한 패널 토의 등으로 진행된다.

행사는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참석 대상을 최소화하고,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개최된다.

울산시는 지역 창업유관기관 간 교류를 통해 창업정책방향 의견 수렴을 위해 유관기관과 투자사 등 18개 기관으로 ‘울산 창업네트워킹 그룹’을 지난해 9월 결성하고 첫 회의를 개최한 후 지역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주제로 분기별로 간담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울산시는 앞으로도 분기별 회의를 개최하되, 형식에 얽매이지 않고 참석 대상과 의제를 한정하지 않는 개방형 회의를 통해 창업주체 간 소통과 협업의 장으로 계속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신경제를 이끌어갈 핵심이 바로 창업이다.”며, “참신한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연결되고 스타트업의 성장을 통해 지역경제가 활력을 띄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시사인 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