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퇴직자지원센터, 신중년 사회서비스 활동가 양성과정 개강

박태환 승인 2021.10.13 06:44 의견 0

울산 북구퇴직자지원센터는 12일 북구 평생학습관에서 신중년 사회서비스 활동가 양성과정을 개강했다.

이번 사회서비스 활동가 양성과정에는 사회복지사 자격 소지자부터 다양한 봉사경력자, 기술직에서 전직을 희망하는 자 등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는 사람들이 참여했다.

이번 과정은 춘해보건대학교 사회복지과 김진 교수의 강의를 시작으로 오롯심리상담연구소, 울산노인복지관, 울산장애인인권포럼, 울산장애인자립지원협동조합, 배연재활심리상담센터 등 사회서비스 현장 관계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 시간이 이어지며, 신중년 사회서비스 직업인이 갖춰야 할 자세, 준비사항 등도 알려줄 예정이다.

북구퇴직자지원센터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신중년이 사회서비스 활동가로서 역량을 함양해 일할 기회를 찾고 지역사회 활동가로 사회공헌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시사인 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